호스피스 의사가 아버지를 떠나 보내며 『아버지의 죽음 앞에서』

[골룸] 북적북적 316 : 호스피스 의사가 아버지를 떠나 보내며 <아버지의 죽음 앞에서> – 레이첼 클라크 사람들은 흔히 호스피스 업무가 무척 힘들고 우울하지 않느냐고 묻는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