총 5조 1천533억 원

한국은행은 명절에 늘어나는 현금 수요를 대비하기 위해 현금을 푸는데요. 올해는 총 5조 1천533억원을 풀었습니다. 트럭에 한가득 실리는 현금 다발을 보면 입이 떡~ 벌어지고 괜히 기분이 좋아지는데요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