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초대석] 뜨거운 가을야구 ‘주인공’…”우승 한 번만 더”

몸을 사리지 않는 투혼으로 소속 팀을 한국시리즈 통합 우승으로 이끈 선수죠. 조연으로 머물렀던 기나긴 시간을 지나 프로 데뷔 19년 만에 뜨거운 가을 야구의 주인공으로 우뚝 선 KT WIZ의 박경수 선수, 오늘 초대석 함께 합니다.

기사 더보기